To love you more

Celline Dion

더욱 사랑하도록

입력시간 : 2019-04-15 02:02:35 , 최종수정 : 2019-04-18 08:11:00, 김태봉 기자

  

 


 

셀린 디옹의 파워 넘치는 가창력으로 사랑을 노래하는 모습은 사랑하지않고 살아가는 삶의 의미없음을 가슴깊은 곳에서부터 터뜨리듯 모든 연인들에게 호소하는 듯하다.

 

괴테는 이렇게 말했다.

내가 원하는 사랑을 할 수 없다면 차라리 삶을 포기하겠다. .....

 

 

 

To love you more

-Celline Dion-

 

take me back in to the arms I love

need me like you did before

touch me once again

and remember when

there was no one that you wanted more

 

don't go you know you break my heart

she won't love you like I will

I'm the one who'll stay

when she walks away

and you know I'll be standing here still

 

I'll be waiting for you here inside my heart

I'm the one who wants to love you more

you will see I can give you everything you need

let me be the one to love you more

 

see me as if you never knew

hold me so you can't let go

just believe in me

I will make you see

all the things that your heart needs to know

 

(repeat)

I'll be waiting for you here inside my heart

I'm the one who wants to love you more

you will see I can give you

everything you need

let me be the one to love you more

 

and some way all the love that we had can be saved

whatever it takes we'll find a way

 

I will make you see

all the things that your heart needs to know

I'll be waiting for you

here inside my heart

 

I'm the one who wants to love you more

you will see I can give you

everything you need

let me be the one to love you more

 

 

 

더욱 더 사랑하기를

 

내가 사랑하는 이의 품안으로 날 보내줘요

당신이 전에 했던것처럼 날 필요로 하면

한번 더 나를 만지고

당신을 나보다 더 원했던 사람이 없던때를 기억해요

 

내마음을 아프게 하는걸 알면 가지 말아요

그녀는 내가 사랑하는것처럼 당신을 사랑하지 못할거예요

그녀가 떠나면 당신곁에 남을 사람은 바로 저예요

아직도 여기 서있는걸 당신은 아실거예요


내 마음속 이 곳에서 당신을 기다릴겁니다

더욱 당신을 사랑하길 원하는건 바로 저예요

당신이 필요한 모든걸 줄 수 있는 저를 알아야해요

더욱더 당신을 사랑하는 사람이 되게 해주세요

 

전혀 알지 못했던 사람인것처럼 날 보네요

당신이 갈 수 없도록 날 잡아요

날 믿고

당신이 알아야할 모든것을 보여드릴게요

 

(반복)

내 마음속 이 곳에서 당신을 기다릴겁니다

더욱 당신을 사랑하길 원하는건 바로 저예요

당신이 필요한 모든걸 줄 수 있는 저를 알아야해요

더욱더 당신을 사랑하는 사람이 되게 해주세요

 

우리가 가졌던 사랑을 지킬 수 있을거예요

어떤 댓가를 치르더라도 우린 그 길을 발견할겁니다


Copyrights ⓒ 대한미술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